먹튀 검증업체 1위 https://www.etbusports.com/ 먹튀폴리스

먹튀 검증업체 1위 https://www.etbusports.com/ 먹튀폴리스

먹튀 검증업체 1위 https://www.etbusports.com/ 먹튀폴리스 바로 확인하세요!

첨으로 글을쓰는거같아요ㅜㅜ두서없이 쓰더라도 읽어주심감사하겠어요ㅜㅜ남편과는 만난지 3개월만에 큰아이가생겨서 25살에 낳았어요..먹튀 검증업체 1위 https://www.etbusports.com/ 먹튀폴리스 50일뒤 바로병원(간호사)직해서 다음해 딸출산하구..저흰 10살차이나는데 그땐 열심히 일도하구 제가 연년생 둘을 혼자키워야해서 1년쉴때까진요..남편이 회사를옮긴다고 쉬는동안 제가다 원에 일시작했죠..어느순간부터 저에게생활비를안주더라구요.. 남편이 직장들어갔는데도 안주더라구요..그땐 쓰리룸살때라 월세도제가내고..

노는동안에 마이너스되 러겠지..생각하고 넘어갔죠..전 제가버니깐..그러다..심하게싸우면 손지검에다..술먹고들어오면..아무데나 오줌에ㅜㅜ그땐얘들이 넘어리고 무섭고..혼자키울수있을까 .말 오만가지생각들..그러다. 큰애1학년때 지금 아파트를 사게된거죠~ 그땐진짜 행복햇어요~ 새아파트에 잘살수있겠구나..고생한보람이 있구나~얘들도 넘행복해하..사하고나서 50 만원씩 생활비 몇번주더니 쌩ㅜㅜ어느날 모임사람이 괜찮냐구~~

뭘?했더니 몰랐냐구..알고봤더니ㅜㅜ있는돈 없는돈..대부업체돈까지 빌려서 자기말는 1억5천이라는데ㅜㅜ이자만..300ㅜㅜ첨엔 이해하려했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안되더라구요..싸우게되고 원망하게되고 자기힘든것만내세우게되고..그러니 얘들앞에 더 맞게되고..더울게되고..결국 옆에서 신고해서 파출소까지가구 .여자문제도있지만ㅠㅠ얘기가 길어지니..통화내역만있어요ㅜㅜ

먹튀 검증업체 1위 https://www.etbusports.com/ 먹튀폴리스

먹튀 검증업체 1위 https://www.etbusports.com/ 먹튀폴리스 검색해보세요!

얘들도 나중엔 혼하라하더라구요..래서 결국은 양육비1인당30씩60 으로협의했구..재산은 있지도않구..4월에 친권 바카라사이트 추천 양육권 제가 가지고 협의이혼햇어요..지금사는집은 남편명의이구..이걸 팔게되면..담 출받은거땜에 얼마되지않으니..제가팔아서 주라면 준다고ㅜㅜ얘들 클때까지 사는게 어떻겠냐구..자기가얘기한거구..학교도가깝구..알겠다했는데..이제와서..저한테돈달랍니다ㅜㅜ

자기도 살집구하게ㅜㅜ제가 이혼하자 했다고ㅜㅜ자긴 이혼할 생각없었다구ㅜㅜ안그럼집팔아서 돈주겠데요;; 것도 반반씩;; 차도 제작년에 산 새차 제타고다니는데 가져갈거래요;;딸아이는 운동을해서 아침마다 제가 태워다주고 출근해야는데 어뜩하냐니깐..자기가데리고 간다고 .키우겠다고ㅜㅜ딸아이가 자기가물이냐고..울고불고..자기보낼거냐고..ㅜㅜ저도속상해서 울고..이게 아빠로써 할수있는짓인지..돈없다했더니 저한테 넌 지금까지 돈벌어서 하고싶은거 다하지 았냐구.. 저히 납득이안되고ㅜㅜ전 없는거라도 아이들위해서 다주고갈거같은데..악에바쳐서..몇일전부터..생각하다..생각하다..어젠 잠한숨못자고 출근해서 글올려봅니다ㅜㅜ양육비는 지금까지 만원짜리 한장안주고..진짜..소송해서라고 1원한장 안주고싶은 심정이예요ㅜㅜ소송한다했더니 알아서 하라네요..

누구한테 무슨얘기를들었는지ㅜ지금까지 참고산 시간들이 ㅜㅜ억울하고..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해요ㅜㅜ일하면서 쓰느라ㅜㅜ글이 정신없으실거 같아요ㅜㅜ죄송해요~~우선…도박으로인한 합의이을 5월달에 법원 접수를 해서 지금 3개월 조정기간을 보내고있습니다..저는 슬하에 4살아들 2살딸이 있어…어떻게든 이혼은 안하고싶지만…이번일로 와이프가..사람 80도가 바뀌었어요…시부모님..시누이..대하는게…정말..다른사람이됐더라구요..

먹튀 검증업체 1위 https://www.etbusports.com/ 먹튀폴리스

먹튀 검증업체 1위 https://www.etbusports.com/ 먹폴 여기를 클릭하세요!

동생이랑 같이 찾아와서는..아들 이렇게 키운 부모 잘못이라며…자기이름으로 대출받거…연금저축 깬거…퇴직금 중간정산 받은거..이걸 시부모님 집을 팔던지..아님 대출을 받아서든지.. 돈을 해줘야한다. 그게 맞다..눈에 쌍심지를 켜며..말하더군요..제 인이니..저한테 무슨짓이든 무슨말이든 해도 상관이없는데…시부모님..시누이 다있는 자리에서 그렇게 큰소리를 치더군요…

부모님은..그런 며느리를 보며…많이 놀라고…지금은…놀란가슴에 병원도 다니시고 계십니다..한 성격하는줄은 알았지만…아니…도박남편의 아내로서…충분히 그럴수있다 생각하며..있는데…하는 행동이…이 나 싶을 정도네요..아..얘기가 옆으로 빠졌네요…궁금한걸 여쭤보겠습니다..현재 합의이혼 건으로 양육비 매달100만원 지금(인당50), 교섭권은 주1회(수요일 퇴근후 시간), 1,3주차(2박3일)친권, 양육권 다 애들엄마한테 주기로 적어서 제출했구요..다 아내가 원하는대로 적어줬습니다..현재 아내가 육아휴직중으로 7월 중순경에 복예정입니다..1주전인가..아내가 문자로 첫째를 당신이 데려가서 키우는게 나을거같다. 자기 혼자도 직장다니면서 둘케어하는게 힘들거같다. 하더라구요.그래서 전 더 이 나아가서 진지하게 얘기를 했습니다.첫째 데려와서 키우는건 난 괜찮다. 헌데..애들 둘을 생이별 시키는건 아닌거같다. 첫째가 놀때는 동생을 귀찮아하지만서도..

래도 눈에 안보이면 동생 찾는데…그건아닌거같다..그리고 당시 회사 복직하면. 주야를 들어가야하는데. 당신 야간 들어가면 그땐 둘째 어떻게 할꺼냐. 하고 물었습다.대답은…그럼 당신이 둘다 데려가서 키우던지….하고…얘기하더군요…그래 알았다..그렇자나요 어머니께 말씀드렸고…생이별시키는건 아닌거같고..둘다 데려와서 우는게 맞는거같다고 말씀도 미리드려놨다. 어머님도 그렇게 하라고 하셨다.. 말했더니..그래도 머릿속에 도박만 있을줄알았더니 그래도 애들 생각하는건 있네라고..더군요…가슴에 비수를…하….ㅠ.ㅠ….나의 홈페이지 .

Share Button